선유도여객선

   묻고 답하기(Q&A)
   선유도 사진앨범
   선유도 여행후기
   자유게시판
   자주하는질문(FAQ)
제목  휴가는 쉬는 것이지요~~~ 엘림민박에서는 이런일이 있었당께요
이름
 심상권 [2012-08-09 오후 3:55:00, 조회수 : 7020
8월 2일부터 3일까지 2박3일까지 세가족이 오랫만에 가족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처음 여객선을 타고 선유도에 가는 바람에 짐이 한두가지가 아니라 핸드폰과 밧데리가 있는 종이가방을 배에 놔두고 내리고 말았습니다

도착하자 마자 우선 핸드폰은 정지를 시켜놨습니다.
무엇보다 기존의 연락처를 다 기억할 수 없고 1년여동안 찍은 카메라 사진 등 백업을 하지 못한게 아쉽고 연락처는 어디에서 찾을 지 앞이 캄캄했습니다

여객선 터미널에 연락해 봐도 그런 물건이 없다고 하고... 찾을 길은 막막하고 잃어버린 핸드폰으로 수십번을 연락해 봐도 감감 무소식이고~~~~낙담~~ 슬픔~~ 후회 막급 등

민박집에 와서도 기분이 몹씨 나빴습니다. 휴가 기분도 안나고~~~
갑갑한 마음에 민박집 사장님께 휴대폰을 잃어버렸다고 하자 여객선 선장님께 직접 연락을 해 보더니 5분이나 지났을까? 반갑게 휴대폰이 있다고 걱정마시고 다음 배에 가져다 주신다는 겁니다...
감사!! 흑~~흑 감사!!!!

엘림 민박집은 시설은 그렇게 좋은것은 아니지만 젊은 총각이 전동카에 선유도 관광과 불편함이 없도록 살펴주고 번개탄도 서비스를 주면서 편안하게 휴가를 보낼 수 있었습니다.

꼭 이런 집에서 휴가를 보내야겠죠...

엘림민박(063-466-0081) 총각 사장님 힘내세요,,, 그리고 감사해요
덕분에 휴가 잘 보내고 업무에 복귀합니다~~~~

곡성에서 온 선유도 여행객이~~


NO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선유도닷컴 2003-07-12 31692
97 찌아요우 2012-12-18 3066
96 김현준 2012-08-25 10934
95 심상권 2012-08-09 7020
94 정수민 2012-05-28 5446
93 조소영 2009-07-02 6279
92 운영자 2009-07-03 5720
91 강윤실 2008-08-13 9411
90 여행자 2008-08-20 7497
89 김준태 2007-08-03 8004
88 김동진 2007-08-02 6500
87 김광석 2006-08-19 10491
86 박윤영 2006-08-14 5723
85 김명주 2006-08-06 10067
84 김성학 2006-08-03 6009
83 김철희 2006-07-19 7282
1 [2] [3] [4] [5] [6] [7]
이름   제목   글내용        
  + 회사소개    + SiteMap    + Contact Us

 

 

Copyright ⓒ Sunyoudo.com Co.,Ltd. All rights reserved Contact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조장헌(secret@sunyoudo.com) 고객센터 : ☏ 063-471-7574        
상호: 아리울에이전시 선유도사업부 / 사업자등록번호: 401-04-71517 / 대표:조장헌    
위의 자료들은 저작권법 보호를 받고 있습니다. 자료 인용시 꼭 출처를 밝혀주시기 바랍니다.